안녕하세요. 할머니. 





할머니도 한때는 유모차에 아기를 태웠습니다.




누구보다도 빨리 폐기물을 챙기시고 다용도로 활용하시는 할머니.

이번 8월 좀 많이 덥네요.

더운데 무리하지 마시고 쉬엄쉬엄 하세요.

제가 폐휴지는 양보하겠습니다. 





이태원 주민일기에 참여해서 '할머니의 경쟁자'란 타이틀로 진행한 프로젝트.
http://2tw.1px.kr/